거미가 내 몸을 감는 꿈

거미줄

“2주 전에 어머니가 돌아가셨습니다”

거미가 달려들어 제 몸을 거미줄로 감는 꿈을 꿨습니다. 처음 두 번은 거미줄을 끊고 나왔지만 마지막은 끊지 못하고 거미줄에 묶여 옴짝달싹 못하고 비명을 지르다 꿈에서 깼습니다.

어머니 돌아가신지 2주 째인데, 어떤 꿈일까요?

http://naver.me/xIJmiSxv (출처: 네이버 지식iN)

이제야 어머니의 죽음을 받아들였다는 말

내게 달려들어 내 몸을 거미줄로 감는 거미는 어머니의 죽음을 의미합니다. 처음 두 번은 거미줄을 끊고 나올 수 있었다는 말은 첫 2주 동안은 어머니의 죽음을 받아들이지 않고 부정할 수 있었다는 말입니다.

즉, 어머니 돌아가시고 3주 째인 지금은 어머니가 죽었다는 현실을 더 이상 부정하지 못하고 꼼짝없이(거미줄에 감겨 옴짝달싹 못하듯이) 받아들일 수밖에 없게 됐다는 말입니다.

최신 글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Fill out this field
Fill out this field
유효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주세요.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