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이 좁아져 운전을 할 수 없게 되는 꿈

0

“곧 가게를 오픈합니다”

꿈에서 돌아가신 할머니를 뒷좌석에 태우고 운전을 하는데, 길이 점점 좁아지더니 나중에는 운전을 할 수 없을 정도가 돼버렸습니다.

어떤 꿈일까요?

(출처: 네이버 지식iN)

가게 운영 계획을 점검하라는 말

할머니가 조수석에 타셨다면 가게 직원(조수)을 의미했겠지만 뒷좌석에 타셨으니 (모셔야 하는) 가게 손님을 의미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할머니를 뒷좌석에 모시고 운전을 하는 건 가게를 운영하는 것으로 볼 수 있는 것이죠.

길이 좁아져 운전을 할 수 없게 됐다는 말은 운전 자금(운영 자금)이 부족해 가게를 운영할 수 없게 된다는 말입니다.

즉, 이 꿈은 가게 오픈에 앞서 가게 운영 계획을 좀 더 철저히 준비해야 한다는 조언을 하는 꿈인 겁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 필수 입력

Fill out this field
Fill out this field
Please enter a valid email address.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