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린 팔이 다시 자라나는 꿈

medicine

폐에 결절이 발견됐습니다

꿈에서 아들 왼팔이 개한테 물려 잘려나갔는데, 다행히도 잠시 후 다시 자라났습니다. 아들은 팔이 잘려나가고 다시 자라나는데도 별다른 동요 없이 평온한 모습이었습니다.

얼마 전 건강검진에서 폐에 작은 결절 두 개가 발견됐습니다. 의사는 별문제 없을 거라고 했지만 아무래도 불안해서 대학병원에 예약을 해 둔 상황입니다. 아들은 재수 중입니다.

어떤 꿈일까요?

http://naver.me/xasZVfQX (출처: 네이버 지식iN)

결절을 잘라내고 싶다는 말

의사는 폐 결절을 그냥 놔둬도 괜찮다고 했지만 본인은 제거해 버리고 싶은 겁니다. 잘라내 버리고 싶은 거죠.

꿈에서 아들의 잘린 팔은 폐 결절을 의미합니다. 잘린 팔이 다시 자라났다는 말은 잘라낸 폐 부위가 다시 자라났다는 말입니다. 폐 결절이 제거되고 건강한 폐로 다시 자라난 것이죠.

즉, 이 꿈은 (1) 폐 결절 제거 수술을 받았으면 하는 마음과 (2) 잘라낸 페 부위가 건강하게 재생됐으면 하는 마음을 표현한 꿈인 겁니다.

아들이 동요하지 않았으면

자신의 팔이 잘려나가는데도 아들이 평온해 보였다는 건 무슨 의미일까요? 앞에서 말한 것처럼 아들의 잘린 팔은 사실 엄마의 폐이기 때문에 이 말은 엄마가 폐 절제 수술을 받는데도 아들이 큰 동요 없이 평온함을 유지했다는 말이 됩니다. 무슨 의미일까요?

아들이 재수 중이라고 했죠. 엄마 입장에서는 자신의 수술이 아들의 공부에 영향을 미치지 않았으면 하는 마음인 겁니다. 내가 아파도 아들이 동요하지 않았으면 하는 마음인 것이죠.

관련 꿈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Fill out this field
Fill out this field
유효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주세요.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