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 여행 가라고 하는 꿈

airport

얼마 전 전신마취 수술을 했는데, 전신마취를 하고 나면 폐가 쪼그라든다는 애기가 있더라고요. 수술은 잘 끝났는데, 혹시 폐가 원래 크기로 안 돌아오면 어떡하나 걱정 중입니다.

꿈 내용은 엄마가 수술한 제가 안쓰럽다며 혼자 여행을 다녀오라고 말씀하시는 내용이었습니다. 6개월 된 아기 엄마인데, 어떤 꿈일까요?

http://naver.me/Ft91bx0r

6개월 된 아기 엄마가 혼자 여행을 간다고 하면 주위에서 뭐라고 할까요? 아마 ‘허파에 바람이 들어도 단단히 들었네’라고 하면서 혀를 찰 겁니다.

혼자 여행 다녀오라는 엄마의 말은 허파에 바람이 차서 허파가 원래 크기로 돌아오라는 말인 겁니다. 이 꿈은 쪼그라든 폐가 원래대로 돌아왔으면 하는 마음을 표현한 꿈입니다.

관련 꿈
최신 꿈
댓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Fill out this field
Fill out this field
유효한 이메일 주소를 입력해주세요.

메뉴